메뉴 건너뛰기

창조도시 기록보관소

헬렌켈러님의 글을 인상깊게 읽고 느낀바가 있어 좀 적어봅니다.


글을 굉장히 거창하게 쓸까 생각했는데, 역시 짧게 쓰는것만큼 효과적이지는 않더라구요.


 


여하간에 제목에서 썼듯이, 저는 현 입시제도 즉 수학능력시험으로 대별되는 대학입학제도가 우리가 처한 현재 상황에서는


꽤 괜찮은 대안이라고 생각합니다. 이유는 간단합니다. 모두에게 평등하잖아요?


'모두의 기호에 맞느냐' 는 이상적인 이유때문이 아니라, '누구나 가능한가?" 는 차원에서 생각해보자 이겁니다.


그런 평등의 이념에 비추어 봤을때 우리의 대입제도는 꽤 적절하게 맞아떨어집니다. 물론 입학사정관이니, 기여입학이니


하는 이설들이 많이 끼어들긴 하지만, 이상이 아닌 현실의 차원에서 보았을때 우리의 입시제도는 그렇습니다.


공부만 하면 되잖아요? 당장 우리에게 손짓 하나만으로 몇몇 제도를 갈아치울수 있는 힘이 없는 한은 크나큰 고통없이


따라갈수 있는 대세가 있어야 할진대, 제 생각에는 현 제도는 거기에서 별로 어긋나지 않습니다.


 


역시 길게 쓰는 글은 맛이 없네요. 글은 쓰는것보다는 의견을 교환하는게 재미있더라구요. 비판, 호응 모두 환영입니다.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638 언제까지 대통령 욕만 할텐가 ? [6] 꼬마사자 2010.11.06 322
637 등골이 오싹하네... 봉은사... [4] 석연화 2010.10.26 273
636 많은 남자들이 처녀와 사귀거나 결혼하고 싶어하는 이유에 대해 [6] Evangelista 2010.10.25 345
» 입시제도, 현 상황에서는 설득력 있는 대안이다. [3] 크완다 2010.09.30 227
634 아마추어 게임 심의, 과연 옳은 일인가? [3] 독도2005 2010.09.12 271
633 과연 자녀에게 공부만 시키는 게 정답일까? [5] 가온누리 2010.09.11 183
632 이동통신사는 왜 거짓말을 일삼는가. [5] 꼬마사자 2010.08.20 299
631 신과 사탄 누가 더 착한가 [11] 루넨스 2010.08.18 266
630 닭이 먼저냐, 달걀이 먼저냐 [17] 꼬마사자 2010.08.05 263
629 단순화 리뉴얼을 원한다. [4] 2010.07.10 284
628 '심판,' 과연 타당한 것일까요? [21] 《C》 2010.07.09 255
627 성경을 읽으니..교회는 정말 나쁜 곳같다는.. [21] 고월 2010.07.03 278
626 e스포츠, 온라인게임회사는 유저를 뭘로 알고 있는걸까? [2] 광시곡 2010.06.22 205
625 한국의 성교육. 정말 이대로 괜찮은걸까? [16] 협객 2010.05.14 436
624 여러분들은 2013년 수능 시험에 국사가 사라지는 것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 [14] 신지철 2010.05.01 220
623 유언비어와 천안함 사태 [4] PianoForte 2010.04.12 318
622 우리 역사에 관심이 없어지는 건 자연스러운 현상인가? [10] 엘제아 2010.04.05 316
621 콜라에 대한 정보가 너무 부족합니다. [17] 찰드 2010.03.18 482
620 하나님 없는 우주는 아무 가치가 없다. [50] 협객 2010.03.15 694
619 두발규정을 왜 정하는가? [20] Icarus현。 2010.03.06 43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