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창조도시 기록보관소

롤플레잉 달의 이야기 2

2005.05.16 11:22

고월 조회 수:36921 추천:117

제작자 고월 
완성구분 데모게임 
제작기간 2002년 10월 (제작기간 : 약 4개월) 
실행환경 펜티엄이상/Window95이상 
서비스홈 http://www.acoc.co.kr/ncoc/file_down.php?id=famous_bbs&no=15&furl=1193209104421/moonstory2.zip 
제작도구 Enterbrain Maker Tool - RPG만들기2000 




달의이야기2 는..
2002월 10월에 출시된 고월님의 달의이야기1의 300년전의 이야기로 알고있다.
솔직히 말해서 필자는 달의이야기1을 하다가 포기했다.(이유는 밝히지않겠음..)
하지만 필자는 달의이야기 1과 달리 달의이야기2는 상당한 재미를 느끼며 했다.
자주자주 나오는 개그... 그리고 멋진 시스템과... 신과 인간의 사랑이라는 탄탄한 스토리...
역시 고월님의 센스는 정말 뛰어나다고 필자는 생각된다..(허름한산장에서의 고월님의..풋!)
어쨌든 이게임에 '가장'집중해야 할부분은... 바로.. 액션알피지 인데도 불구하고 동료들과 동시에 싸울수 있는 시스템이 있는것이다.
이런 시스템은 필자도 생각만 가지고 있었지... 실행에 옮긴적은없었다..
왜냐하면 엄청난 노가다가 소모되는 이유이다.
하지만 그걸 버텨내고 만드신 고월님에게 정말 박수를 보내고 싶은 심정이다.

RPG2000의 제한성을 벗어난 고월님의 달의이야기2... 정말 준우수작으로 아깝지 않은 작품이라고.. 필자는 생각됩니다.



★달의이야기2를 배로 즐기기 위한 포인트★


1.전투시스템에 한번쯤은 놀라보자. 특히 동료와 같이 싸우는 전투부분.
2.개그부분을 절대 참지 말라.. 참으면 복이 나가요!!(도주)
3.고월님이 직접 그리신 일러스트를 보며 딴생각 하지 말자..(절대)




[공략 포인트]
알아두면 게임을 플레이 할 때 참고가 될 것입니다.


1.절대 플레이 하면서 마을안에 있는 사람들의 대화를 무시하지 말자. 이유는 달의이야기2는 마을사람들과 대화안하면 스토리가 안풀리는 부분도 있기 때문이다.

2.보스는 상당히 어려우니 레벨을 충분히 올리고 보스에게 가는것이 좋을듯하다.

3.세이브를 자주하라.. 필자는.. 세이브 안해서 중간에 스크린샷을 빼먹을수 없는 사태가 벌어지고 말았다.




창조도시 평가

::::::::::

::90 (시스템, 미니게임등 멋지게 구현해 냈다.)

:::::::

::85 (무엇보다 신과 인간의 사랑이 좋았다.)

::::::::::

::65 (음...좀 미약한 부분이 많은듯..)

:::::::

::75 (안좋은편은 아니였음.)

::::::::::

::85 (개그 + 진지 + 마음을 울리는 슬픔까지 좋은편)

::활용::능력

::92 (시스템이 상당히 멋졌음.)

::::::::::

::94 (만점을 주고싶으나 몇몇 안좋은부분때문에..)

::::::::::::::

::83.7


<아래는 달의이야기2 스크린샷 모음입니다>


[웅장한(?) 타이틀...달의이야기2 개막!!!두둥]


[뭔가 주인공(페이온)을 죽이려고 하는듯한...(음모야!!!)]


[마을의 모습...나중엔 바뀝니다..ㅡ.ㅡ;]


[고월님!! 힘내세요!!!]


[오메 페이온 좋캈네~]


[사...삼각관계!!!! 이런 썩을넘!!]


[오늘의 교훈 : 양다리 걸치면 미워잉!]


[신과...인간의 사랑... 이어질 것인가??!!(해봐!)]


[이것이!! 필자가 놀란!! 전투 시스템!!!]


[이것은!! 소설 '배틀창도'에 나오는 돌아온너구리를 패러디한 돌아온페이온!!!]


[필자의 억장을 무너뜨리는 한마디..]


[화난 필자는 결국 자살기도를..]



[이겜... 왠지 미니게임이 엽기스럽다..ㅡ.ㅡ;]


[힘겨운.. 신과.. 인간의.. 사랑..]


[엔딩1... 죽었지만... 마음만 살아남아... 사랑하는 사람을 지키려는 페이온...]


[엔딩2...]


Review 및 스크린샷 by 배도환입니다


[이 게임의 저작권은 제작자에게 있으며 배포시 제작자를 명시해주는것이 에티켓입니다]